편집 : 2020-05-15 | 04:54 오후

로그인 회원가입 기자방

    정치/지방자치 사회 교육 문화/생활 지역소식/정보 고창광장 독자위원회 전북도정 기타

 

전체기사

지역문화

문화/관광(행사)

생활레져/스포츠

문화종합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개업 이전

편집회의실

뉴스 > 문화/생활 > 문화/관광(행사)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세계문화유산, 첨단 디지털과 콜라보

VR·AR로 실감나는 고인돌 체험 ‘흥미진진’

2020년 02월 24일(월) 15:43 [(주)고창신문]

 

ⓒ (주)고창신문




우와~교과서에서만 보던 청동검이 내 눈앞에 있다. 13일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고창 고인돌 유적. 스마트폰을 든 관광객이 ‘고창 청동기 AR’ 앱을 실행하자 고창군 공식 마스코트인 ‘모로모로’가 나타났다. 모로모로와 함께 유적(447기, 세계최대 고인돌 밀집지역)을 뛰어 다니며 미션을 해결하자 전설의 청동검이 완성됐다. 화면을 터치하자 청동검이 반짝반짝 빛나기 시작했고, 스마트폰을 보던 관광객들은 ‘우와’하고 탄성을 질렀다.

바로 옆 고인돌박물관에는 VR과 인터랙티브 미디어(쌍방향, Interactive media) 체험존 등이 마련됐다. 2층 VR체험존에선 직접 죽림마을(고창 선사마을) 부족의 후계자가 돼 고인돌 쌓기, 전투 등의 미션을 해결한다.

특히 3~4명의 친구들과 동시에 함께하는 3D인터랙티브 체험존도 관람객들의 발길을 사로잡는다. 관람객들이 선사시대 사냥꾼이 돼 숲속과 바다 속 사냥터를 스펀지 공으로 맞춰 실감나는 사냥을 해 볼 수 있게 했다.

여기에 유아들을 위한 고인돌 만들기, 움집에서 청동기 보물찾기, 암각화 3D 색칠놀이의 터치모니터 게임 콘텐츠도 즐길 수 있다.

세계적으로 가치를 인정받는 고창의 고인돌 유산이 첨단 디지털 기술과 만났다. 고창군은 최근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사업의 일환으로 ‘고인돌 박물관 VR(가상현실), MR(복합현실), AR(증강현실) 콘텐츠 개발’을 완료했다.

이날 시연회에 함께한 유기상 고창군수는 “증강현실 체험을 통해 군민들이 고창의 문화재에 관심을 갖고 교육적 효과는 물론 재미까지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다”며 “관람객에게 증강현실을 접목해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고창군의 문화관광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고창신문 기자  .
“서해안시대의 주역”
- Copyrights ⓒ(주)고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고창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주)고창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회사소개 - 조직도 - 임직원 - 윤리강령 - 편집규약 - 광고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상호: (주)고창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4-81-20793 / 주소: 전북 고창군 고창읍 읍내리 성산로48 (지적공사 옆) / 대표이사: 조창환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조창환
mail: gc6600@hanmail.net / Tel: 063-563-6600 / Fax : 063-564-8668
Copyright ⓒ (주)고창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